사회이슈

더욱 중요해진 ‘아빠’의 역할, 보다 강조되는 남성의 ‘육아’ 활동 참여

[TK_201808_NWY4652] 2018 남성(아빠) 육아 관련 인식 조사

목차


I. Research Overview

           1) 조사 설계

           2) 응답자 특성

 

II. Research Summary

III. Research Finding

 

1. 평소 『남성(아빠)육아』 관심도

2. 『남성(아빠)육아』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 평가

3. 『육아』 및 『남성(아빠)육아』 관련 인식 평가

4. 『남성(아빠)육아』 필요도 및 이유

5. 『남성(아빠)육아』가 가장 필요한 시기

6. 『남성(아빠)육아』의 장점

7. 남성(아빠)이 할 수 있는 육아 범위

8. 가장 보람 있는 『남성(아빠)육아』 활동

9. 국내 『남성(아빠)육아』 참여 수준 및 향후 예상 변화도

10. 『남성(아빠)육아』 휴직제도 필요성 및 향후 이용 의향

11. 남성 육아휴직제도 현실적 어려움 평가

더욱 중요해진 ‘아빠’의 역할, 보다 강조되는 남성 ‘육아’ 활동
전체 87.7%가 ‘남성 육아’가 한국사회에 필요하다는데 공감
10명 중 9명 “자녀의 정서 함양을 위해서도 아빠 육아 필요해”
남성 육아가 ‘저출산 문제’에 도움 줄 것이라는 시각도 65.6%
하지만 82.6% “현재 한국사회의 남성 육아 참여도는 낮은 수준”

 

 

- 전체 87.7%가 ‘남성 육아’가 한국사회에 필요하다는데 공감

- “부부라면 당연히 나눠야 하고”, “맞벌이 하는 부모가 많아서”

→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trendmonitor.co.kr)가 전국 만 19세~59세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남성(아빠) 육아’에 대한 인식 조사를 실시한 결과, 최근 한국사회에서 남성 육아의 필요성이 많이 강조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전체 응답자의 87.7%가 우리사회에서 남성 육아가 필요한 활동이라는데 공감하고 있는 것으로, 남성(81.8%)보다는 여성(93.6%)이 남성 육아의 필요성을 더욱 많이 느끼고 있었다. 기혼자의 경우에는 자녀 연령이 돌 전(93.8%)이거나, 만 1~3세(93%) 또는 만 4~7세(94.7%)의 어린 나이일 때 남성 육아의 필요성을 크게 느끼는 모습이었다. 남성의 육아 활동이 필요하다는 인식은 부부라면 당연히 나눠야 하는 부담(77.4%, 중복응답)이라는 생각에서 가장 많이 비롯되고 있었다. 특히 30대가 다른 연령대보다 육아 활동은 부부가 함께 짊어질 부담(20대 79.2%, 30대 84.9%, 40대 74.2%, 50대 71.2%)이라는 생각을 많이 가지고 있었다. 또한 맞벌이를 하는 부모가 많아지고 있는데다가(66.6%), 여성의 육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서는(55.8%) 남성의 육아 참여가 필요하다는 생각도 강했으며, 여성의 사회참여 증가(40.4%) 및 가족단위 활동의 증가(31%)에서 이유를 찾는 시각도 적지 않았다.

 

 

- 10명 중 9명 “아빠들이 육아의 일부 담당하는 것은 당연”

- “육아는 엄밀히 말해 남성의 몫이 아니다”는 인식 11.3%뿐

→ 남성 육아에 대한 전반적인 인식을 살펴보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이제는 남성 육아를 ‘당연하게’ 받아들이기 시작했다는 것도 느낄 수 있었다. 전체 10명 중 8명(82.8%)이 남성 육아는 한국사회가 발전하면서 생긴 자연스러운 현상이라고 바라봤으며, 아빠들이 육아의 일부를 담당하는 것이 당연하다는 주장에도 89.9%가 동의한 것이다. 남성과 여성에 따른 시각 차이 없이 남성 육아가 한국사회의 발전과정에서 생긴 자연스러운 현상(남성 80%, 여성 85.6%)이고, 아빠들이 육아의 일부분을 담당하는 것은 당연하다(남성 87.8%, 여성 92%)는 인식이 공통적이었다. 또한 전체 응답자의 68.5%가 공감하듯이 현대사회에서는 남편이 혼자 돈을 번다고 하더라도 아빠 육아는 필수적이라는 생각도 강했다. 그에 비해 맞벌이만 아니라면 육아는 엄마가 온전히 담당하는 것이 옳다는 의견(11.5%)은 적은 편으로, 직장생활과 관계 없이 육아는 부부 공동의 몫이라는 인식에는 이견이 없어 보였다. 이와 함께 육아는 엄밀히 얘기해서 남성의 몫이 아니라거나(11.3%), 육아는 본래 엄마의 몫인데 아빠가 약간 거들어 주는 것이라는(11.2%) 시각을 찾아보기 어려웠으며, 육아는 여성밖에는 완벽히 할 수 없는 것(9%)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드문 편이었다.

 

 

- 전체 90.9% “자녀의 정서 함양을 위해서도 아빠 육아 필요”

- 65.6%는 남성 육아가 ‘저출산 문제’에 도움 줄 것이라고 생각해

→ 자녀의 성장을 위해 아빠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의견도 지배적이었다. 전체 응답자의 90.9%가 남성 육아는 자녀의 긍정적인 정서함양을 위해 꼭 필요하다고 강조한 것으로, 성별(남성 87.4%, 여성 94.4%)과 연령(20대 92.4%, 30대 94%, 40대 91.2%, 50대 86%)에 따른 차이 없이 이런 인식은 비슷했다. 반면 현재 회자되고 있는 남성 육아가 그저 TV프로그램을 통해 인위적으로 만들어진 사회현상이라고 부정적으로 바라보는 시각(14%)은 적었다. 다른 한편으로는 남성의 육아 활동 참여가 ‘저출산 문제’라는 국가적 과제의 해결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의견도 많았다. 전체 65.6%가 남성 육아의 활성화가 우리나라의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는 생각을 내비친 것이다. 또한 앞으로 육아를 위한 남성들의 휴직 비율이 높아질 것 같다는 전망(72%)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그만큼 남성의 육아 참여의 필요성에 많이 공감하고, 실제 참여 의사도 높다는 생각을 해볼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그러면서도 우리나라의 직장 현실에서 남성들의 육아 참여가 과연 가능할까 하는 의문(64.8%)도 상당히 많이 가지고 있었다. 특히 육아에 대한 고민이 가장 많을 시기인 30대가 다른 연령에 비해 이런 의문(20대 64%, 30대 70.4%, 40대 65.6%, 50대 59.2%)을 많이 품고 있었다. 아무래도 복직 후 인사상의 불이익이 있을 것 같다(65.6%)는 불안감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 그러나 82.6% “현 한국사회 남성의 육아 참여도 낮은 수준”

- 단, 47.3% ‘근로시간 단축’으로 앞으로 육아 참여는 많아질 것

→ 하지만 대부분 남성 육아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비교적 관심도 많은 것과는 달리 실제 한국사회에서 남성의 육아참여도는 낮은 수준이라는 것이 전반적인 의견이었다. 전체 응답자의 82.6%가 한국사회에서 남성의 육아 참여도는 낮은 편이라고 바라본 것으로, 적정한 수준(10.1%) 또는 높은 수준(2.8%)이라는 평가는 찾아보기 어려웠다. 다만 최근 시행되기 시작한 ‘근로시간 단축’이 향후 남성들의 육아참여를 이끌어낼 것이라는 기대감이 어느 정도 존재하는 것으로 보여진다. 전체 절반 가량(47.3%)이 근로시간 단축이 시행되면서 남성들의 육아참여가 많아질 것이라고 예상한 것으로, 남성(남성 54.8%, 여성 39.8%) 및 50대(20대 39.2%, 30대 47.6%, 40대 46%, 50대 56.4%)를 중심으로 이런 전망을 많이 하는 편이었다. 하지만 근로시간 단축이라는 제도적 변화에도 불구하고 남성들의 육아 참여에는 변화가 없을 것이라는 의견(47.2%) 역시 상당한 수준이었다. 한편 자녀의 양육을 위한 남성의 육아 휴직 사용에 대해서는 거의 대부분(91.2%)이 필요한 편이라고 바라봤으며, 남성의 육아휴직제도 사용을 법적으로 보장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71.7%에 이르렀다.

 

 

- ‘아빠 육아’가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시기는 ‘만 4세~7세’

- 보람 있는 남성 육아 활동은 대부분 '자녀와 소통'할 수 있는 일

→ 한편 자녀에게 아빠의 육아가 가장 필요한 시기로는 만 4세~7세(63.6%, 중복응답)가 첫손에 꼽혔다. 그 다음으로 만 1세~3세(49.3%)와 초등학교 저학년(47.8%) 시기에 아빠의 육아 참여가 필요하다는 의견도 많아, 대체로 자녀의 ‘유년기’ 시절에 아빠의 역할이 보다 강조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그에 비해 자녀가 독립하기 전까지는 아빠의 육아 참여가 필요하다는 의견(23.6%)은 상대적으로 적은 편으로, 이에 대한 남성(13.4%)과 여성(33.8%)의 시각차이가 두드러지기도 했다. 남성이 할 수 있는 육아 활동으로는 자녀와 몸으로 놀아주고(84.8%, 중복응답), 자주 이야기를 하고(84.4%), 산책을 하는(80.2%) 활동을 주로 많이 꼽았다. 또한 자녀를 병원에 데려다 주고(80%), 책을 읽어주며(79.6%), 목욕을 시키고(77.7%), 함께 여행을 가는(77.4%) 역할의 필요성도 강조되었다. 그만큼 아빠가 자녀와 함께 ‘시간’을 보내는 것이 중요하다는 인식이 큰 것으로 보여진다. 이 중에서도 가장 보람 있는 활동이라고 평가를 받는 아빠 육아 활동은 자녀와 자주 이야기하고(57.5%, 중복응답), 몸으로 놀아주며(54.6%), 여행을 가는(36.9%) 것이었다. 식사를 챙겨주거나(22.7%), 집안일을 하는(21.1%) 활동이 보람될 것이라는 의견도 많았으나, 그보다는 자녀와의 소통 및 공감이 더 중요하다는 인식이 뚜렷하다고 볼 수 있다.

 

 

본 조사는 특정 기업의 의뢰 없이 엠브레인의 컨텐츠사업부(트렌드모니터)의 자체 기획 및 자체 비용으로 진행되었습니다.

  • 자료구성
  • 통계테이블
  • 보고서

상세정보

  • 사회/문화-사회이슈
  • 조사기간 2018-08-14~2018-08-17
  • 샘플수 1000
  • 보고서 페이지수 24

자료 다운로드

전체파일

  • 통계테이블
  • 보고서